티스토리 뷰

이런 이야기나 영상을 볼 때 마다 느끼는거지만 미국은 왜 총기 규제를 안 하는걸까요. 뭐 여러가지 이유가 있겠지만... 아무튼 동료의 안타까운 희생을 기억하고 그 남은 가족을 위로하는 동료들의 모습이 담긴 영상입니다. 꼬마 아이가 천진난만하게 좋아하는 모습이 뭔가 짠하고 응원하게 되네요.




▼ 영상. 미국 경찰들이 사망한 동료 가족을 위로하는 방법





총기 사건 당시 출동했다가 순직한 '그레고릭(30)'


경찰이 된지 반 년 정도 밖에 안 되었다고 해서 더 안타까움을 더했다.



아내와 슬하에 두 자녀가 있었는데


첫째 아이가 유치원에 가던 첫 날...



동료 경찰 70여 명이 모여 아들의 첫 등교를 격려했다고 합니다.



엄마의 말에 따르면 유치원 가기를 거부했던 아이인데


아빠 동료분들이 오신다니까 기뻐했다고...




<연관 콘텐츠>


소아 암 병동에 울려퍼진 '종소리'의 정체 (감동 영상)


6세 소녀의 불치병 진단 '소아 류마티스성 관절염' 34년 후... (감동 영상)


미국인의 감탄사, 칭찬 해석 ㅋㅋㅋ


의문의 카드결제 40만원 보고 찾아낸 범인과 지혜로운 해결책 ㅋㅋㅋ


어린이 관찰 예능 레전드 '강아지가 말을 걸어온다면?' ㅋㅋㅋ (동심 주의)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