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안타깝게 대장암으로 생을 마감하게 된 선생님... 그녀의 마지막 유언이 많은 사람들을 짠하게 만들었습니다. 미국에서 날아온 그녀의 이야기를 인형극으로 만들었습니다. 지금 영상으로 확인해보세요.  




▼ 영상. '아바타극장' 죽어서도 아이들을 가르치는 선생님의 마지막 부탁




30년간 교직에 몸담아온 '태미 와델(59)' 선생님의 장례식이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습니다.



그녀의 장례식에 모인 동료교사 100여 명은 모두 가방 하나씩을 들고 있는데요




그녀의 마지막 유언에 따라 준비된 것이라고 합니다. 선생님의 뜻이 무엇이었는지 영상으로 확인해보세요 ㅠㅠ




<연관 콘텐츠>


다시 봐도 소름 돋는 '한국 2:0 독일' 월드컵 축구 하이라이트, 인터뷰 영상 (2018 러시아 월드컵, 조현우 짤)


91년째 활동중인 미국 이유식 기업 '거버'의 모델과 놀라운 후임의 정체


블랙홀과 다름없는 병원 MRI 기계


창원 110번 버스 감동 실화 ㅠㅠ


인사 한마디의 위력 (썰)



댓글
댓글쓰기 폼